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성북, 복지 사각지대 없도록 ‘봄봄캠페인’

수정: 2023.01.25 01:29

생활업종 종사자 참여 홍보 힘써
지역민·상인들 안전망 강화 한몫

확대보기

▲ 성북구
서울 성북구 정릉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지난 18일 정릉 교통광장에서 위기 가정 발굴을 위한 ‘봄봄 캠페인’을 열고 주민들에게 홍보를 하고 있다. 성북구 제공

서울 성북구가 복지 취약계층 주민을 보호하기 위한 캠페인 ‘서로 돌봄, 함께 해봄, 봄봄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구에 따르면 정릉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연 ‘봄봄 캠페인’은 지난해 시작해 올해로 2년째 진행하는 위기 가정 발굴 캠페인이다.

구 관계자는 “이 캠페인은 주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생활 업종 종사자들이 참여하는 만큼 지역 주민들에게 캠페인의 홍보 효과를 극대화해 복지 사각지대가 없는 정릉2동을 만드는 데 기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올해 캠페인은 설 연휴를 앞둔 지난 18일 정릉 교통광장에서 열렸다. 정릉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은 주변 상가 상인들과 주민들에게 위기 가정을 발견하면 신속하게 신고할 것을 당부했다. 복지 담당 직원들은 현장에서 다양한 복지 지원 제도에 대한 상담도 진행했다.

김성자 정릉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이번 캠페인이 주변 이웃을 더욱 관심 있게 살피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앞으로 지역 주민과 상인, 기업, 단체와의 협력을 통해 지역사회 복지 안전망을 더 견고하게 만들겠다”고 전했다.

조희선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