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전체메뉴

카타르 맛집 방문한 손흥민, 고기 받아먹으며 “와우”[포착]

수정: 2022.12.05 11:56

김민재, 황희찬 등 대표팀과 함께 휴식 취해

확대보기

▲ 누르세트 괵체 인스타그램 캡처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 티켓을 거머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브라질과의 맞대결을 앞두고 카타르 도하에 있는 유명 레스토랑을 찾은 모습이 포착됐다.

허공에서 소금을 뿌리는 퍼포먼스로 유명한 식당인 누스렛 스테이크 하우스의 셰프 누르세트 괵체는 지난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손흥민의 계정을 태그하며 영상 여러 개를 올렸다.

영상 속에는 이 식당을 찾은 한국 대표팀의 반가운 얼굴들이 보였다. 포르투갈과의 조별 리그 마지막 경기를 승리로 장식하며 극적으로 16강에 진출한 선수들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 만찬을 즐기는 모습이었다.

확대보기

▲ 누르세트 괵체 인스타그램 캡처

먼저 괵체는 대표팀이 앉은 식탁 앞에서 스테이크에 소금을 뿌리는 유명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수줍게 이 퍼포먼스를 따라 한 손흥민은 “와우”라고 말하며 활짝 웃었다. 이윽고 괵체가 칼로 찍어준 스테이크 한 점을 입으로 받아먹었다.

김민재, 김문환, 백승호, 나상호, 조유민 등 선수들은 이 모습이 흥미로운 듯 퍼포먼스를 지켜보고 휴대전화를 들어 촬영하기 바쁜 모습이었다. 영상 말미에는 고기를 맛있게 받아먹는 황희찬도 등장했다.

확대보기

▲ 누르세트 괵체 인스타그램 캡처

괵체는 영상과 함께 “축하한다. 훌륭한 팀(Congratulations great team)”이라고 적으며 한국의 16강 진출을 축하했다. 손흥민은 이 식당을 방문한 뒤 괵체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팔로우하며 화답했다.

한편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6일 오전 4시(한국 시각) 카타르 도하의 스타디움 974에서 열리는 대회 16강전에서 브라질과 맞붙는다.

이보희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